낙서장2017. 1. 31. 16:26

부모님 집의 길 건너편에는 작은 교회가 하나 있다. 


어릴적부터 주말에 소음을 일으키거나 교회에 나온 아이들이 공놀이를 하는 등, 일요일에 소란을 피우는 경우가 많아서 피해를 당하는 일이 많았다. 


그래도 이웃이기에, 부모님은 2017년 설을 맞아서 생굴을 까서 건너편 목사님에게 드렸었는데 아래 사진과 같은 선물이 왔다. 



겉에 아모레퍼시픽 이라는 글자가 써져 있어서 설마.. 했더니 역시나 였다. 


목사님은 독성물질이 들어있어서 회수조치된 메디안 치약 선물세트를 우리집에 선물로 주신 것이었다. 


선물세트에 들어있는 치약 3종이 모두 환불 대상이다. 


지금은 대형마트에서도 회수기간이 끝나서 아모레퍼시픽 본사 차원에서만 환불받을 수 있는 상태이며, 시중에서는 구하기가 매우 어려운 귀한 선물세트가 되겠다. 


제조년이 2014 년 10월 인 것으로 보아, 교회에 2년 정도 묵혀두었던 것을 준 것 같다. 



이웃들을 하나님 곁으로 빨리 보내고 싶으셔서 안달이 나셨나 보다. 



마음같아서는 당장 쫓아가서 욕을 퍼붓고 싶지만, 그냥 정중히 돌려주기로 했다. 



메디안 치약의 독성물질에 대해서 모르고 주진 않았을 것 같고.. 선물을 준 목사와 사후에 영원히 같은 공간에 살게 될 우려가 있으니, 절대로 교회는 다니지 말아야겠다. 


Posted by 블루토파즈

댓글을 달아 주세요